Home > 입시대책 > 스케줄 조정

스케줄 조정

유학하기로 결정했다면 바로 준비하세요

‘일본 대학원에 유학하자!’라고 결정했다면 당장이라도 준비해야 합니다. ‘대학원 수험은 대학 수험처럼 어렵지 않다.’라고 말하지만 준비에는 대학 수험만큼의 시간이 필요합니다. 나중에 허둥대지 않도록 미리 준비를 시작하기로 합니다. 그런데 어째서 ‘대학원 수험은 어렵지 않다’고 하는 걸까요? 그것은 시험의 포인트가 논리적 사고력, 문장력, 교양과 같은 종합적 능력을 평가하기 때문입니다.

대학 수험처럼 과목 마다 자세한 지식을 요구하지 않습니다. 방대한 양의 공부를 필요로 하지도 않기에 ‘어렵지 않다’고 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종합적 능력은 하루 아침에 배워지는 것이 아닙니다. 그 점을 잘 생각해 보고 필요한 대책을 강구해야 합니다.

단지, 유학생의 경우에는 외국에서 지원하는 관계로 여러 가지 정보가 부족하기 때문에 ‘수험은 어렵지 않다’는 표현은 적합하지 않다고 할 수 있습니다.

준비기간은 2년~3년 정도

여러분 중에는 대학에 진학한 1학년때부터 대학원 유학을 염두에 두고 일본어 등을 공부하는 사람도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실제 수험생의 대부분은 3학년 중반부터 4학년 정도에 대학원을 고려해보기 시작합니다. 취업활동을 시작하는 시점에서 대학원 유학도 생각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시점에서 일본 대학원 입시를 목표로 한다면 준비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2년~3년 정도. 이 기간이 짧은지 긴지는 여러분이 준비 시간을 보내는 방법에 따라 다릅니다. 보통 합격자들의 대부분은 2년~3년 정도 준비하여 훌륭히 합격합니다. 바꾸어 말하면 합격하기 위한 2년~3년의 시간은 충분히 준비 가능한 기간이라는 것입니다.

그러나 예외도 있습니다. 국공사립의 유명 대학원은 입학배율이 높아 합격하기 매우 어렵습니다. 합격하기 위해서는 더 많은 시간을 들여 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일본어 공부는 하루 아침에 되는 것이 아니므로 일본 유학을 조금이라도 생각하는 사람이라면 대학에 입학하는 시점부터 외국어 과목의 하나로 삼아 꾸준히 공부해 두면 막상 일본 유학을 결정하는 시점에서 매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지망학교에서 모든 것은 시작된다. 경향과 대책으로 효율적인 공부를

수험 준비를 제대로 하기 위해서는 언제까지 무엇을 해야 하는지 스케줄을 적어 두는 것이 중요합니다. 2년~3년이라는 시간은 눈깜짝할 사이에 지나갑니다. 원서 제출 기간을 놓쳤다는 웃을 수만은 없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아래 쪽에 합격까지의 스케줄 예시를 게재해 놓았으니 이를 참고하여 꼭 자신만의 스케줄을 만들어 두세요.

아래의 스케줄을 보면 일본어 공부는 별도로 하더라도, 수험 공부를 시작하기 전에 여러 가기 할 일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정보수집’ ‘연구실 방문’을 거쳐 ‘지망학교 결정’도 되고 비로소 수험 공부를 시작하게 됩니다. 여기가 대학 입시와는 큰 차이점입니다.
대학원 입시는 학교나 전공마다 시험 내용의 확고한 경향이 있습니다. 이런 경향을 무시하거나 혹은 잘 모른 상태로 공부 한다면 공들인 노력이 물거품이 될 수 있습니다. 시간은 한정되어 있으니, 효율적인 공부를 하기 위해서는 지망학교를 결정하는 것이 우선과제입니다. 지망학교를 결정하고 그 학교, 전공의 문제경향을 인식하고 나서 그에 맞는 공부를 해나가는 것이 현명한 방법입니다.

합격까지의 스케줄(가을 입시를 기준으로 작성)
전년4월~전년9월 전년9월~금년8월 9월 10월 4월
정보
수집
연구실
방문
지망
학교
결정
과거
문제
수집

공부
원서와
필요
서류
준비




※일본어 공부는 이미 선행하고 있다는 전제에서, 2년에 걸쳐서 입시를 준비하는 경우입니다. 개인 차도 있을 것이므로, 하나의 예를 보는 차원에서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전년도 9월까지 지망학교 결정

지망학교는 늦어도 전년도 9월 초순 전 까지는 정하면 여유가 생깁니다.
사전 조사가 끝나고 여름이 되면 ‘연구계획서’를 시작하고 제출서류 준비를 본격적으로 시작해야 합니다. ‘연구계획서’는 그 연구실을 지망하는 이유이자 심사하는 사람들이 제일 관심 있게 보는 곳입니다. 면접 때의 질의응답 자료로도 사용되며 합격판단과 관련되어 있습니다. 그만큼 중요하므로 ‘연구계획서’를 작성하는 시간은 2~3개월 정도 예상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TOEIC 등의 시험 성적을 제출해야 하는 대학원도 있습니다. 출원까지 TOEIC을 봐서 확실한 점수를 따기란 시간적으로도 쉽지 않으므로 미리부터 준비를 합니다.
그까짓 서류라고 생각하지 마시고 준비에는 생각보다 시간이 걸린다는 것을 꼭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이처럼 언제까지 무엇을 해야 한다는 스케줄을 적어보면, 공부에 전념 할 수 있는 시간이 부족하다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입니다. 여기에 예로 든 것은 가을 입시이지만 봄 입시를 목표로 한다 해도 상황은 마찬가지입니다. 지금 4학년 후반이라면 졸업 논문에도 매달려야 하기 때문에 수험 공부 시간을 짜내는 일은 생각보다 어려울지 모릅니다.